[자연과학대학 홈페이지 주소 변경] science.snu.ac.kr

언론 속 자연대 (전체보기)

제목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팀, 지각하부 지진파 이방성의 원인 규명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5.06.05 조회수 48649

□ 연구진: 고병관, 정해명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 (교신저자)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고병관 석사졸업 (제1저자)

 

□ 내용 및 의의

지구내부의 지각(지구 속 30km 깊이 이내)에서 지진파의 전파속도와 지진파의 이방성에 크게 영향을 줄 수 있는 중요한 요인을 고압고온 각섬암 변형실험을 실시하여 서울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교수의 실험실에서 처음으로 밝혀냈다.
** 이방성(anisotropy): 물질의 물리적 성질이 그 물질의 방향에 따라 다를 때 그 물질이 이방성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지구내부로 들어가면 압력과 온도가 높아져서 우리가 쉽게 접근할 수 없다. 그래서 지구내부 구조를 밝혀내기 위해 주로 사용하는 방법은 지진발생시 나오는 지진파의 전파속도 변화와 지진파의 이방성을 가지고 이뤄져 왔다. 지각의 중·하부에 각섬암이 상당한 양으로 존재가능하고 이 암석내부의 각섬석이 탄성적으로 매우 비균질하다고 이전 연구에 의해 보고된 바 있다.
각섬암의 변형실험은 압력이 1 GPa (1만 기압), 온도가 섭씨 480 – 700 °C 에서 서울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 실험실(지체구조물리학 연구실)에서 전단변형 실험으로 수행되었는데, 각섬암 내부의 주요광물인 각섬석이 온도와 응력에 따라 3개의 선호방향을 가짐을 처음으로 발견해 냈다. 각섬암의 전단변형 실험은 세계 최초로 수행되었으며, 그 결과 생성된 3개 타입의 각섬석 선호방향은 지진파의 전파속도와 지진파의 이방성에 크게 영향을 줄 수 있음을 처음으로 실험을 통해 입증했다.
지금까지 미국, 호주, 독일, 중국, 티벳 등 세계 여러 나라의 지각 중·하부에서 발견되는 지진파의 이방성은 원인이 어디에 있는지 명확하지 않았는데, 이번 연구 결과는 그 원인이 각섬석의 선호방향이 될 수 있음을 지시해 주고 있어 지각의 내부구조를 이해하는데 있어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섭입대의 맨틀웨지에서 나타나는 이례적인 지진파의 이방성 또한 각섬석의 선호방향으로 인해 발생될 수 있음이 이번 연구에 의해 밝혀졌다. 이번 연구 결과는 앞으로 지진학·구조지질학·지구내부 동력학 연구 분야에서 지체구조 연구 및 해석에 커다란 반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고압고온 실험기기는 정해명 교수가 서울대에 부임하여 새로 만든 세계적인 암석변형기기를 사용하였으며, 석사과정으로 들어온 고병관 학생을 지도하여 얻은 결과이다. 고병관 학생은 서울대에서 2014년 8월 석사학위를 마치고, 미국 아리조나주립대 유학중(박사과정)인 학생으로 장래가 촉망되는 학생이다.

위의 연구내용은 국제적 저명학술지 Nature Communications에 2015년 4월 10일(금) 발표되었고, 연구의 중요성을 인정받아 Article로 출판되었다.

□ 연구진 소개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고병관 석사졸업

 

□ 연구비 지원 프로그램

미래창조과학부의 기초연구지원사업 도약과제 (정해명) NRF (3345-20100013, 3345-20130011 and 3345-20140009), 그리고 BK 프로그램의 부분지원(고병관 석사과정)에 감사한다.

 

□ 관련사진(연구책임자 및 연구관련 사진)

연구책임자 정해명 교수
연구책임자 정해명 교수

 

□ 관련기사 : 연합뉴스 2015. 04.10일자 기사 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notice [소식] 이준호 학장, 안광석 교수 - 최종현학술원 코로... 관리자 2665 2021.01.13
notice [연구] 김빛내리 교수, 김종서 교수 공동연구팀, 코로... 관리자 2589 2021.01.13
notice [연구] 임요한 교수, 장원철 교수 연구팀-집회 참가인... 관리자 2632 2021.01.13
notice [연구] 정해진 교수 연구팀, "광합성·먹이섭취 동시에... 관리자 3963 2021.01.11
notice [연구] 박승범 교수팀, 퇴행성 뇌신경 질환 치료의 새... 관리자 8725 2020.12.22
notice [연구] 전헌수 교수팀, 마스크가 필요 없는 디지털 노... 관리자 9111 2020.12.21
notice [연구] 박건식 교수팀, 지문의 그립 동작에서의 역할 ... 관리자 11689 2020.12.04
notice [칼럼] 안광석 교수, 감염병 위기 키우는 지구온난화... 관리자 11787 2020.12.03
234 '화장실 비상벨' 서울대 성폭행 막았다 최정미 63926 2016.09.23
233 서울대에 둥지 튼 노벨화학상 美 그럽스 교수... 최정미 57168 2016.09.20
232 왕성한 성호르몬이 근육 키운다(공영윤 교수 연구팀)... 최정미 54808 2016.09.01
231 암 치료에 필수 ‘세포의 자가포식작용 조절 신호’ 규... 최정미 51477 2016.08.22
230 '2016 국가R&D 우수성과 100' 최우수성과 강봉균교수 ... 최정미 54355 2016.08.22
229 노벨상 프로젝트, 90% 실패해도 도전적·창의적 과제 ... 최정미 48765 2016.08.17
228 IBS, 전자도핑으로 철 화합물 초전도체 성능 개선 (물... 최정미 48973 2016.08.16
227 고교생 진로 탐색 돕는 대학 체험캠프 활기... 최정미 66091 2016.08.16
226 신경과학자들이 말하는, “기억이란 ___이다”... 최정미 63738 2016.08.11
225 '호기심 가득' 서울대 자연과학 체험캠프 최정미 61130 2016.08.05
224 서울대, 고교생 대상 ‘자연과학 체험캠프’ 개최... 최정미 60261 2016.08.04
223 고창군, 서울대 자연과학대 과학캠프 수강생 모집... 최정미 56567 2016.07.26
222 [SPARC] 공부하는 CEO, 딱딱해 보이는 과학에 인문학 ... 최정미 58473 2016.07.08
221 김영희 서울대 교수, "울산 규모 5.0 지진, 지각변동 ... 최정미 49674 2016.07.08
220 천랩(천종식 교수), 장내 미생물로 아토피, 자폐증까지... 최정미 48032 2016.07.08
219 서울대학교, '제8회 자연과학 체험캠프' 개최... 최정미 57012 2016.06.21
218 천종식 교수 "BT· IT, 두개의 두뇌로 인류 건강의 '네... 최정미 48799 2016.06.09
217 김빛내리 교수, 유전자 변이 질병 치료 실마리 찾았다... 최정미 45881 2016.06.08
216 우종학 교수 '과학자와 신학자의 대담' 포럼... 최정미 46631 2016.06.08
215 IP&Science 사업부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연구자... 최정미 50114 2016.06.08
214 우종학 교수 "한국교회 '젊은 지구 창조론' 벗어나야"... 최정미 48603 2016.05.31
213 '유전자 가위' 특허전쟁중인데 한국은 규제가 기술발전... 최정미 46662 2016.05.20
212 '갤럭시폰 암호' 수학자와 함께 개발한다 최정미 51540 2016.04.28
211 서울대, 수학천재 오셔와 딥러닝 연구 최정미 51502 2016.04.21
210 [해외석학평가관련] 모험하라, 서울대 자연대도 10년 ... 전지인 64959 2016.03.30
209 산업수학센터개소-수학에 눈 뜬 기업들, 신산업 찾아 ... 최정미 51981 2016.03.23
208 [해외석학평가관련]모험하라, 서울대자연대도 10년 밀... 최정미 61828 2016.03.18
207 [기고(생명과학부 김선영 교수)]서울대 연구 경쟁력, ... 최정미 67829 2016.03.14
206 [해외석학평가]세계 석학들 "서울大, '따라하기 과학'... 최정미 61878 2016.03.09
205 생명과학부 브루스 월드만 교수팀-청개구리 울음소리에... 관리자 53945 2016.03.08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