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과학대학 홈페이지 주소 변경] science.snu.ac.kr

언론 속 자연대 (자연과학대학)

제목 [해외석학평가관련] 모험하라, 서울대 자연대도 10년 밀어주겠다.
작성자 전지인 등록일 2016.03.30 조회수 68305

[해외석학평가관련] 모험하라, 서울대 자연대도 10년 밀어주겠다.

2016.03.10. 조선일보 기사보기

 

[김성근 학장 "논문 數 안 따져... 남다른 길 가야"]


"해외석학들 경고, 모두 맞는 말...세계 10~20위까지 성장했지만 국내 1등 안주...이젠 개혁할 것


'전공 복사판' 후임 관행 없애고 박사 후 과정 지원도 늘리겠다"


"해외 석학들이 서울대 자연과학대에 보낸 경고를 개혁의 출발점으로 삼아야 한다."


김성근(59·사진) 서울대 자연대학장은 9일 해외 석학들이 자연대의 연구 경쟁력에 대해 신랄한 평가를 내린 데 대해 "우리의 현주소를 고발하는 데 그쳐서는 안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 저작권 법에 의해 기사 원문을 기재하지 않고 조선일보 기사 주소를 링크 합니다.

 

관련 기사 보기 :

 

1. [조선일보 2016.03.10.] 모험하라. 서울대 자연대도 10년 밀어주겠다. 기사보기

2. [조선일보 2016.03.09.] 세계 석학들 "서울大, '따라하기 과학'만 한다" 기사보기

3. [조선일보 2016.03.09.] 세계적 석학 12명, 서울대 직접 찾아와 5~7일씩 머물며 교수·학생들 인터뷰 기사보기

4. [조선일보 2016.03.09.] 서울대 자연대 학과 중 작년 세계 40위권 이내는 1곳뿐 기사보기

5. [조선일보 2016.03.09.] "교수 은퇴하면서 복사판 후배 앉혀… 창의적 연구 막는 굴레" 기사보기

6. [연합뉴스 2016.03.09.] 석학들 "서울대 교수들, 선구자보다 추종자 그쳐...노벨상 못내" 기사보기

7. [중앙일보 2016.03.09.] 세계 석학들 서울대에 쓴소리 "경직된 교수 채용 풍토, 정랑평가로 단기 성과에 집착" 기사보기

8. [뉴스1 2016.03.09.] 세계석학 "모험적 연구 외면 서울대교수들 노벨상 어려워" 기사보기

9. [아시아경제 2016.03.09.] 세계적인 석학들, 서울대에 '노벨상 못낸다' 쓴소리 기사보기

10. [서울경제 2016.03.09.] 석학들 "서울대 교수들, 선구자보다 추종자 그쳐…노벨상 못내" 기사보기

11. [중앙일보 2016.03.09.] 팀 헌트 교수 "줄세우기 평가가 서울대 연구자 열정 가로막아" 기사보기

12. [한국대학신문 2016.03.09.] “서울대, 현 연구 풍토에선 노벨상 배출 못해” 기사보기

13. [세계일보 2016.03.09.] “서울대, 세계 선도하는 대학 되기 위해 안주하는 연구 풍토 바꿔야” 기사보기

14. [머니투데이 2016.03.09.] 세계석학 "모험적 연구 외면 서울대교수들 노벨상 어려워" 기사보기

15. [노컷뉴스 2016.03.09.] "서울대 교수들, '선구자' 아닌 '추종자'…노벨상 못낼 것" 기사보기

16. [대학저널 2016.03.10.] 석학들 서울대에 쓴소리…"이대로라면 노벨상 배출 못해" 기사보기

17. [뉴시스 2016.03.09.] 서울대 자연과학대, 해외석학평가실시 기사보기

18. [포커스 뉴스 2016.03.10.] "서울대 자연대, 이대론 노벨상 못타…연구문화 바꿔야" 기사보기
 

19. [서울대 대학신문 2016.03.20.] 자연대, 세계 석학의 ‘쓴소리’ 통해 변화를 모색하다 기사보기

 

20. [EBS NEWS 2016.03.09.] 과학 석학들 "서울대 교수들, 선구자보다 추종자 그쳐기사보기

 

21. [연합뉴스 2016.03.15.] 서울대 등 5개大 "연구업적 평가 획기적으로 바꿔야" 기사보기

 

22. [헤럴드경제 2016.03.15.] 서울대 등 5개大 “세계선도연구 위해 정량평가 대신 정성평가해야” 기사보기

 

23. [한국대학신문 2016.03.15.] 서울대 등 5개大 “정부 연구업적평가 정성평가로 바꿔야” 기사보기

 

24. [서울신문 2016.03.15.] 서울대 등 5개大 “과학혁신 위해 계량평가 대신 정성평가해야” 기사보기

 

25. [KBS NEWS 2016.03.15.] 서울대 등 5개 대학 “과학 혁신 위해 정성평가 도입해야” 기사보기

 

26. [디지털타임스 2016.03.15.] 5개 대학 "과학혁신 위해 정성평가 전면 도입해야" 기사보기

 

27. [매일경제 2016.03.15.] 5개 대학 “창조 연구위해 정량평가 대신 정성평가를” 기사보기

 

28. [뉴스1 2016.03.15.] 서울대 등 5개 대학 "연구업적 평가방식 대폭 개선해야" 기사보기

 

29. [노컷뉴스 2016.03.15.] 서울대 등 5개 대학 "연구 평가 시스템 대폭 개선돼야" 기사보기

 

30. [중앙일보 2016.03.15.] 서울대 등 이공계 5개 대학 "연구업적 평가방식 바꿔야" 기사보기

 

31. [헤럴드경제 2016.03.15.] 5개大 “대학 연구 혁신 위해 계량평가 대신 정성평가 도입해야” 기사보기

 

32. [뉴시스 2016.03.15.] 서울대등 5개대학 "정부의 연구업적 평가 시스템 개혁 필요" 기사보기

 

33. [YTN 뉴스 2016.03.15.] 서울대 등 이공계 5개大, "연구 평가 시스템 개선해야" 기사보기

 

34. [베리스타 알파 2016.03.15.] SKY카포 5개대 공동선언 "연구업적, 평가잣대 바꿔라” 기사보기

 

35. [조선일보 2016.03.15.] 5개 大學 "정부, 과학혁신 막지말라" 기사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notice [소식] "친구들 얼굴 실제로 보니 좋네요"…서울대 자... 관리자 1014 2021.02.24
notice [소식] 입학식 멈춰도 너는 눈부시다 관리자 1067 2021.02.24
notice [소식] 아쉬움 가득한 1년, 잘 버텨냈다 - 코로나 학번... 관리자 1564 2021.02.22
notice [소식] '새내기' 못 누린 20학번 위해 ‘헌내기' OT 열... 관리자 3311 2021.02.17
198 김성근 학장 "질문 통해 답보다 '문제' 찾는 토양만들... 최정미 72122 2016.10.21
197 맹목적 '정답찾기' 벗어나 노벨상 토양 만든다…서울대... 최정미 70096 2016.10.18
196 노벨상에 근접한 학자’ 언급하는데, 내가 보기엔 없다... 최정미 66858 2016.10.18
195 '화장실 비상벨' 서울대 성폭행 막았다 최정미 67637 2016.09.23
194 고교생 진로 탐색 돕는 대학 체험캠프 활기... 최정미 69892 2016.08.16
193 '호기심 가득' 서울대 자연과학 체험캠프 최정미 64867 2016.08.05
192 서울대, 고교생 대상 ‘자연과학 체험캠프’ 개최... 최정미 63672 2016.08.04
191 고창군, 서울대 자연과학대 과학캠프 수강생 모집... 최정미 59951 2016.07.26
190 [SPARC] 공부하는 CEO, 딱딱해 보이는 과학에 인문학 ... 최정미 61946 2016.07.08
189 서울대학교, '제8회 자연과학 체험캠프' 개최... 최정미 60583 2016.06.21
188 [해외석학평가관련] 모험하라, 서울대 자연대도 10년 ... 전지인 68305 2016.03.30
187 [해외석학평가관련]모험하라, 서울대자연대도 10년 밀... 최정미 65343 2016.03.18
186 [기고(생명과학부 김선영 교수)]서울대 연구 경쟁력, ... 최정미 71273 2016.03.14
185 [해외석학평가]세계 석학들 "서울大, '따라하기 과학'... 최정미 65349 2016.03.09
184 SPARC- 과학을 쉽고 친근하게 … 인문학 접목시킨 수업... 관리자 66113 2016.02.23
183 현재와 미래 과학자들 만남의 장 '자연과학 공개강연'... 관리자 66891 2016.02.23
182 서울대 자연과학대, '과학자의 꿈과 도전' 주제 공개강... 관리자 64574 2016.01.26
181 혈우병 환자에 유전자 가위 치료 첫 시도 관리자 65184 2016.01.22
180 김진수 교수·최성화 교수 - DNA 삽입 없이 농작물 유... 관리자 68595 2015.10.20
179 '자랑스러운 서울대인' 김명자 前장관 등 5명... 관리자 65017 2015.10.14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