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과학대학 홈페이지 주소 변경] science.snu.ac.kr

 제14회 겨울, 랜선 자연과학 체험캠프 

ㅁ참여신청: 2020.11.30.(월)~12.04.(금) 18:00 (학교별 5명 지원 / 분야별 1명, 5개분야)

ㅁ참가자선정: 2020.12.05.(토) 18:00 (컴퓨터 무작위 추첨)

닫 기

언론 속 자연대 (전체보기)

제목 [수상] 정해진 교수, 옥조근정훈장 수상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0.08.06 조회수 42652

2020.08.06. 대학저널

 

정해진 교수, 옥조근정훈장 수상

 
 
 
기사보기
 
서울대학교 정해진 교수(지구환경과학부)가 25회 바다의 날 포상에서 옥조근정훈장을 수상하였다.
 
정교수는 국내해역에서 유용생물자원인 해양 와편모류 19개 신종을 발굴하고, 11종에 국내 지명을 명명하여 해양 와편모류 발굴 분야에 있어 우리나라가 세계 5위권으로 발전하는데 기여하였다 (스크립시엘라 마산엔시스, 이히엘라 여수엔시스, 갬비어디스커스 제주엔시스, 자이로디니움 진해엔스, 알렉산드리움 포항엔스, 고니알랙스 화성엔시스 등).
 
*와편모류는 인간보다 100배 많은 유전자를 가지고 있고, 다양한 유용물질과 기능을 가지고 있는 차세대 생물자원으로 평가받고 있음.
 
정교수는 어패류를 폐사시키는 병원성 기생충을 제어할 수 있는 유용와편모류를 발굴하여 수산용 포르말린을 대체할 수 있는 차세대 기생충 제어기술을 개발하였다. (‘17년 해양바이오분야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선정)
 
정교수는 적조 (red tide) 연구 분야에서, 110여편의 SCI 논문을 발표하여, SCI발표 연구자 순위에서 세계 1위를 차지하는 등 세계 적조연구를 선도하고 있고, 기관 순위에서 서울대가 세계 3위, 국가순위에서 우리나라가 일본을 앞질러 3위를 차지하는데 기여하였다. 와편모류, 원생생물 검색어에서도 세계 1, 2위를 차지함.
 
이러한 공적으로 해양수산부의 추천을 받아 훈장을 수상하게 되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notice [칼럼] 안광석 교수, 감염병 위기 키우는 지구온난화... 관리자 15 2020.12.03
notice [소식] 임영운 교수팀, 도루묵 알에서 찾은 '바다 곰팡... 관리자 152 2020.11.30
notice [소식] 스타트업 프리딕션(통계학과 송근일 학부생), ... 관리자 1123 2020.11.27
notice [연구] 박충모 교수, 지구온난화로 인한 이상 고온 대... 관리자 5747 2020.11.19
notice [소식] 김빛내리 교수, 세계미생물학회연합 2020 학슬... 관리자 5568 2020.11.17
notice [수상] 장혜식 교수, 2020 과학언론상-기자가 뽑은 올... 관리자 7788 2020.11.10
notice [수상] 임명신 교수-서울대 '2020학년도 학술연구교육... 관리자 5733 2020.11.16
notice [소식] 서울대-지질자원연구원, 지구환경과학 관련 MOU... 관리자 5652 2020.11.16
notice [소식] 자연과학대학 '명사초청특강' 성료, 씨젠의 천... 관리자 7676 2020.11.10
notice [연구] 최희정 교수팀, 골다공증의 새로운 치료제 개발... 관리자 10915 2020.10.28
101 지금 왜 기초과학인가 관리자 43438 2012.05.07
100 과학계의 정치세력화는 잘못인가 관리자 43109 2012.03.16
99 대중이 과학을 누리게 하라 관리자 44982 2012.03.16
98 기초과학연구단장 후보 11명 압축 관리자 45811 2012.03.14
97 과학기술도 오만에 빠지면 위험하다 관리자 43681 2012.03.12
96 서울대학교_뇌인지과학과 개설… 학문 질적 성장 노려... 관리자 43378 2012.03.09
95 "학문 경계 허물어야 미래가 보인다" 대학마다 지각변... 관리자 42927 2012.03.09
94 세포주기에서 배우는 섭리 관리자 43580 2012.02.06
93 화학부 홍병희 교수팀, 그래핀 활용 휘어지는 조명 시... 관리자 43661 2012.01.27
92 한국 기초과학에 대한 기대 관리자 41963 2012.01.25
91 “기초과학 창의성 발휘하게 지원하되 결과평가 않겠다... 관리자 39334 2012.01.25
90 한 단계 높은 모바일 환경 구축해야 관리자 42047 2012.01.16
89 노벨물리학상 거론됐던 김필립, 모교 서울대 온다... 관리자 43454 2012.01.09
88 50년 전, 1962년 관리자 41048 2012.01.06
87 학비 걱정하는 이공계 대학원생 관리자 42059 2012.01.06
86 기초과학 위기 극복하려면... 관리자 40294 2011.12.12
85 과학에는 민간의 힘이 필요하다 관리자 40597 2011.11.30
84 생명과학 선봉에 선 여성과학자 3인 관리자 40524 2011.11.28
83 “애니 기술 최강 한국, ‘아바타’ 만들려면 인문학적... 관리자 41759 2011.11.28
82 “인재-자율-개방성 3박자 기초연구… 10년내 한국서 ... 관리자 40444 2011.11.28
81 "장 속 미생물이 초파리 성장에 영향" 관리자 39374 2011.11.04
80 과학자의 아름다운 기부 관리자 40126 2011.11.04
79 머리 좋아지게 하는 ‘똑똑한 효소’ 발견... 관리자 41174 2011.10.24
78 「아카리」가 밝혀낸 우주 최초의 별빛 관리자 40224 2011.10.21
77 과학 한류를 기대한다 관리자 41181 2011.09.30
76 "아인슈타인이 틀렸다?"... 빛보다 빠른 중성미자 관측... 관리자 39833 2011.09.26
75 대기 중 질소 증가가 바닷물 적조 주범 관리자 39095 2011.09.23
74 영웅보다 다수의 과학자가 필요 관리자 39147 2011.09.21
73 정전사태 때 당신은 어디 있었나요? 관리자 37797 2011.09.21
72 “연구도 아이돌보기도 같이 하자 남편 외조가 ‘알파... 관리자 40020 2011.09.0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