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과학대학 홈페이지 주소 변경] science.snu.ac.kr

언론 속 자연대 (전체보기)

제목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팀, 지각하부 지진파 이방성의 원인 규명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5.06.05 조회수 42456

□ 연구진: 고병관, 정해명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 (교신저자)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고병관 석사졸업 (제1저자)

 

□ 내용 및 의의

지구내부의 지각(지구 속 30km 깊이 이내)에서 지진파의 전파속도와 지진파의 이방성에 크게 영향을 줄 수 있는 중요한 요인을 고압고온 각섬암 변형실험을 실시하여 서울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교수의 실험실에서 처음으로 밝혀냈다.
** 이방성(anisotropy): 물질의 물리적 성질이 그 물질의 방향에 따라 다를 때 그 물질이 이방성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지구내부로 들어가면 압력과 온도가 높아져서 우리가 쉽게 접근할 수 없다. 그래서 지구내부 구조를 밝혀내기 위해 주로 사용하는 방법은 지진발생시 나오는 지진파의 전파속도 변화와 지진파의 이방성을 가지고 이뤄져 왔다. 지각의 중·하부에 각섬암이 상당한 양으로 존재가능하고 이 암석내부의 각섬석이 탄성적으로 매우 비균질하다고 이전 연구에 의해 보고된 바 있다.
각섬암의 변형실험은 압력이 1 GPa (1만 기압), 온도가 섭씨 480 – 700 °C 에서 서울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 실험실(지체구조물리학 연구실)에서 전단변형 실험으로 수행되었는데, 각섬암 내부의 주요광물인 각섬석이 온도와 응력에 따라 3개의 선호방향을 가짐을 처음으로 발견해 냈다. 각섬암의 전단변형 실험은 세계 최초로 수행되었으며, 그 결과 생성된 3개 타입의 각섬석 선호방향은 지진파의 전파속도와 지진파의 이방성에 크게 영향을 줄 수 있음을 처음으로 실험을 통해 입증했다.
지금까지 미국, 호주, 독일, 중국, 티벳 등 세계 여러 나라의 지각 중·하부에서 발견되는 지진파의 이방성은 원인이 어디에 있는지 명확하지 않았는데, 이번 연구 결과는 그 원인이 각섬석의 선호방향이 될 수 있음을 지시해 주고 있어 지각의 내부구조를 이해하는데 있어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섭입대의 맨틀웨지에서 나타나는 이례적인 지진파의 이방성 또한 각섬석의 선호방향으로 인해 발생될 수 있음이 이번 연구에 의해 밝혀졌다. 이번 연구 결과는 앞으로 지진학·구조지질학·지구내부 동력학 연구 분야에서 지체구조 연구 및 해석에 커다란 반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고압고온 실험기기는 정해명 교수가 서울대에 부임하여 새로 만든 세계적인 암석변형기기를 사용하였으며, 석사과정으로 들어온 고병관 학생을 지도하여 얻은 결과이다. 고병관 학생은 서울대에서 2014년 8월 석사학위를 마치고, 미국 아리조나주립대 유학중(박사과정)인 학생으로 장래가 촉망되는 학생이다.

위의 연구내용은 국제적 저명학술지 Nature Communications에 2015년 4월 10일(금) 발표되었고, 연구의 중요성을 인정받아 Article로 출판되었다.

□ 연구진 소개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고병관 석사졸업

 

□ 연구비 지원 프로그램

미래창조과학부의 기초연구지원사업 도약과제 (정해명) NRF (3345-20100013, 3345-20130011 and 3345-20140009), 그리고 BK 프로그램의 부분지원(고병관 석사과정)에 감사한다.

 

□ 관련사진(연구책임자 및 연구관련 사진)

연구책임자 정해명 교수
연구책임자 정해명 교수

 

□ 관련기사 : 연합뉴스 2015. 04.10일자 기사 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notice [연구] 김진홍 교수팀, 서울대 연구진 항암제 내성 극... 관리자 1082 2020.10.12
notice [수상] 서울대학교 제13회 발전공로상 시상... 관리자 6248 2020.09.22
notice [수상] 노성훈 교수, 올해의 신진과학자 선정... 관리자 11099 2020.09.17
notice [수상] 서울대 자연과학대학 '자연과학대학 최고의 강... 관리자 13523 2020.09.08
notice [소식] 지구환경과학부 김종성 교수, Elsevier 발간 국... 관리자 10621 2020.09.04
notice [연구] 이성근 교수 연구팀, 지구 내부 맨틀에서 형성... 관리자 10015 2020.08.31
notice [소식] 남좌민 교수팀 - 세계 최초 DNA 컴퓨팅 인공신... 관리자 8247 2020.08.28
notice [수상] 정해진 교수, 옥조근정훈장 수상 관리자 12593 2020.08.06
notice [연구] 정현석 교수팀, 빠른 오류 제어 가능한 양자컴... 관리자 11855 2020.08.05
182 서울대 자연대, 전략분야 키워야 세계 10위 도약... 관리자 63655 2015.07.24
181 일류 연구실 갖춘 서울대, 포닥으로 인재 유출 막아야... 관리자 63412 2015.07.24
180 유전자 가위로 세포 교정..혈우병 완치길 열었다... 관리자 55111 2015.07.24
179 <충청일보>서울대 자연대 세계 10위권 수준 대학 될 것... 관리자 57084 2015.07.23
178 서울대 자연대 세계 10위권 수준 대학 될 것... 관리자 59153 2015.07.23
177 서울대 자연대 평가단 "5~10년 안에 인적자원 충원해야... 관리자 57568 2015.07.23
176 서울대 자연대 세계 10위권 수준 대학 될 것... 관리자 55965 2015.07.23
175 [단독] 무감독 시험 이어 학생이 주인인 '거꾸로 수업'... 관리자 46850 2015.07.23
174 서울대 자연대, 전공 불문 '융합과학' 과목 신설한다.... 관리자 55873 2015.07.23
173 서울대 커닝 사태 원인은 과도한 경쟁, 모두가 승리자 ... 관리자 55861 2015.07.22
172 [단독]서울대 자연대, 외국 석학 주도 독자평가 시행... 관리자 56599 2015.07.22
171 서울대 자연대, 22~24일 '자연과학 체험캠프' 개최... 관리자 54794 2015.07.22
170 서울대 자연대, 제7회 자연과학체험캠프 개최... 관리자 51719 2015.07.22
169 서울대 자연대, '무감독 시험'으로 커닝사태 정면 대응... 관리자 51341 2015.07.21
168 서울대 자연대 '무감독 시험' 성공을 기원한다... 관리자 51763 2015.07.20
167 화학부 김진수 교수, 지방줄인 수퍼돼지의 탄생... 관리자 45856 2015.07.02
166 지구환경과학부 허창회 교수,올해 '볼라벤'만큼 센 태... 관리자 43104 2015.06.22
165 물리천문학부 박윤 교수, 0.3나노미터 그래핀 활용 발... 관리자 47996 2015.06.17
164 화학부 김진수교수, 근육성장 막는 유전자 제거, 유전... 관리자 43608 2015.06.15
163 천문학전공 우종학 교수, 별 아저씨 이야기... 관리자 44682 2015.06.08
162 화학부 김진수교수, 돼지 배아에 인간세포 주입…이식... 관리자 46869 2015.06.08
161 생명과학부 강사욱교수, 전통식품에 대한 유익성을 과... 관리자 42188 2015.06.05
160 생명과학부 이현숙교수, 암은 어떻게 생기나... 관리자 46010 2015.06.05
159 화학부 김진수교수, 10년 내 멸종 위기 바나나 '유전자... 관리자 44695 2015.06.05
158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팀, 지각하부 지진파 이방... 관리자 42456 2015.06.05
157 이달의 과학기술자상 - 구본철 서울대 물리·천문학부 ... 관리자 52198 2014.04.06
156 이달의 과학기술자상 박승범 서울대 교수... 관리자 53353 2014.07.03
155 노태원, 박종일 교수 서울대 2014년 창의선도연구자로 ... 관리자 51682 2014.04.07
154 노벨상 기대되는 한국인, 서울대 김빛내리 교수 등 16... 관리자 53880 2014.06.02
153 이상묵 센터장, 장애인 위한 맞춤형 교육콘텐츠 만들 ... 관리자 50197 2014.05.30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