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과학대학 홈페이지 주소 변경] science.snu.ac.kr

언론 속 자연대 (전체보기)

제목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팀, 지각하부 지진파 이방성의 원인 규명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5.06.05 조회수 48615

□ 연구진: 고병관, 정해명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 (교신저자)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고병관 석사졸업 (제1저자)

 

□ 내용 및 의의

지구내부의 지각(지구 속 30km 깊이 이내)에서 지진파의 전파속도와 지진파의 이방성에 크게 영향을 줄 수 있는 중요한 요인을 고압고온 각섬암 변형실험을 실시하여 서울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교수의 실험실에서 처음으로 밝혀냈다.
** 이방성(anisotropy): 물질의 물리적 성질이 그 물질의 방향에 따라 다를 때 그 물질이 이방성을 가지고 있다고 한다.
지구내부로 들어가면 압력과 온도가 높아져서 우리가 쉽게 접근할 수 없다. 그래서 지구내부 구조를 밝혀내기 위해 주로 사용하는 방법은 지진발생시 나오는 지진파의 전파속도 변화와 지진파의 이방성을 가지고 이뤄져 왔다. 지각의 중·하부에 각섬암이 상당한 양으로 존재가능하고 이 암석내부의 각섬석이 탄성적으로 매우 비균질하다고 이전 연구에 의해 보고된 바 있다.
각섬암의 변형실험은 압력이 1 GPa (1만 기압), 온도가 섭씨 480 – 700 °C 에서 서울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 실험실(지체구조물리학 연구실)에서 전단변형 실험으로 수행되었는데, 각섬암 내부의 주요광물인 각섬석이 온도와 응력에 따라 3개의 선호방향을 가짐을 처음으로 발견해 냈다. 각섬암의 전단변형 실험은 세계 최초로 수행되었으며, 그 결과 생성된 3개 타입의 각섬석 선호방향은 지진파의 전파속도와 지진파의 이방성에 크게 영향을 줄 수 있음을 처음으로 실험을 통해 입증했다.
지금까지 미국, 호주, 독일, 중국, 티벳 등 세계 여러 나라의 지각 중·하부에서 발견되는 지진파의 이방성은 원인이 어디에 있는지 명확하지 않았는데, 이번 연구 결과는 그 원인이 각섬석의 선호방향이 될 수 있음을 지시해 주고 있어 지각의 내부구조를 이해하는데 있어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섭입대의 맨틀웨지에서 나타나는 이례적인 지진파의 이방성 또한 각섬석의 선호방향으로 인해 발생될 수 있음이 이번 연구에 의해 밝혀졌다. 이번 연구 결과는 앞으로 지진학·구조지질학·지구내부 동력학 연구 분야에서 지체구조 연구 및 해석에 커다란 반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고압고온 실험기기는 정해명 교수가 서울대에 부임하여 새로 만든 세계적인 암석변형기기를 사용하였으며, 석사과정으로 들어온 고병관 학생을 지도하여 얻은 결과이다. 고병관 학생은 서울대에서 2014년 8월 석사학위를 마치고, 미국 아리조나주립대 유학중(박사과정)인 학생으로 장래가 촉망되는 학생이다.

위의 연구내용은 국제적 저명학술지 Nature Communications에 2015년 4월 10일(금) 발표되었고, 연구의 중요성을 인정받아 Article로 출판되었다.

□ 연구진 소개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정해명 교수
서울대학교 자연대 지구환경과학부 고병관 석사졸업

 

□ 연구비 지원 프로그램

미래창조과학부의 기초연구지원사업 도약과제 (정해명) NRF (3345-20100013, 3345-20130011 and 3345-20140009), 그리고 BK 프로그램의 부분지원(고병관 석사과정)에 감사한다.

 

□ 관련사진(연구책임자 및 연구관련 사진)

연구책임자 정해명 교수
연구책임자 정해명 교수

 

□ 관련기사 : 연합뉴스 2015. 04.10일자 기사 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notice [소식] 이준호 학장, 안광석 교수 - 최종현학술원 코로... 관리자 2404 2021.01.13
notice [연구] 김빛내리 교수, 김종서 교수 공동연구팀, 코로... 관리자 2351 2021.01.13
notice [연구] 임요한 교수, 장원철 교수 연구팀-집회 참가인... 관리자 2395 2021.01.13
notice [연구] 정해진 교수 연구팀, "광합성·먹이섭취 동시에... 관리자 3797 2021.01.11
notice [연구] 박승범 교수팀, 퇴행성 뇌신경 질환 치료의 새... 관리자 8669 2020.12.22
notice [연구] 전헌수 교수팀, 마스크가 필요 없는 디지털 노... 관리자 9060 2020.12.21
notice [연구] 박건식 교수팀, 지문의 그립 동작에서의 역할 ... 관리자 11648 2020.12.04
notice [칼럼] 안광석 교수, 감염병 위기 키우는 지구온난화... 관리자 11729 2020.12.03
204 SPARC- 과학을 쉽고 친근하게 … 인문학 접목시킨 수업... 관리자 62551 2016.02.23
203 현재와 미래 과학자들 만남의 장 '자연과학 공개강연'... 관리자 63326 2016.02.23
202 생명과학부 백성희 교수 연구팀, 암 발생-전이 새로운 ... 관리자 53372 2016.02.15
201 천문학전공 우종학교수 연구팀- 낮에 별 보는 과학자들... 관리자 50880 2016.02.11
200 격자게이지이론연구단(이원종 교수),초표준모형 단서 ... 관리자 50272 2016.01.29
199 서울대 자연과학대, '과학자의 꿈과 도전' 주제 공개강... 관리자 61070 2016.01.26
198 혈우병 환자에 유전자 가위 치료 첫 시도 관리자 61643 2016.01.22
197 생명과학부 김선영 교수, 약 하나로 4개 질환 치료... 관리자 52084 2016.01.21
196 제원호 서울대 교수팀, 수화층에서 물의 점성이 강해지... 관리자 61655 2015.12.11
195 임명신 교수 연구팀, 초신성의 새로운 폭발 원리 국내 ... 관리자 53860 2015.12.11
194 과학언론인 과학자상에 '유전자 교정' 김진수 단장 등... 관리자 50432 2015.12.11
193 최선호 교수 연구팀, 중성자 마법수 126인 미지의 원자... 관리자 53717 2015.11.17
192 김진수 교수·최성화 교수 - DNA 삽입 없이 농작물 유... 관리자 65278 2015.10.20
191 '자랑스러운 서울대인' 김명자 前장관 등 5명... 관리자 61822 2015.10.14
190 <사이언스온>유전공학연구소 이준호교수- '노화 시계' ... 관리자 72243 2015.09.24
189 유전공학연구소 이준호교수팀-세포노화 시계 되돌릴 수... 관리자 68427 2015.09.22
188 지구환경과학부 이융남 교수 등 6명 대한민국학술원상... 관리자 58323 2015.09.21
187 지구환경과학부 김규범교수 지진도 태풍처럼 예보될까... 관리자 60448 2015.09.15
186 생명과학부 백성희 교수 '耕岩학술상' 관리자 55183 2015.09.15
185 서울대, 청소년과학센터를 시민과학센터로 확대개편... 관리자 73065 2015.08.20
184 [단독] 서울대 '시민과학센터' 탄생…과학대중화 이끈... 관리자 67268 2015.08.20
183 고창서 서울대 학생들과 함께한 '여름과학캠프' 호응... 관리자 64311 2015.08.10
182 서울대 자연대, 전략분야 키워야 세계 10위 도약... 관리자 71093 2015.07.24
181 일류 연구실 갖춘 서울대, 포닥으로 인재 유출 막아야... 관리자 70385 2015.07.24
180 유전자 가위로 세포 교정..혈우병 완치길 열었다... 관리자 61858 2015.07.24
179 <충청일보>서울대 자연대 세계 10위권 수준 대학 될 것... 관리자 63727 2015.07.23
178 서울대 자연대 세계 10위권 수준 대학 될 것... 관리자 66119 2015.07.23
177 서울대 자연대 평가단 "5~10년 안에 인적자원 충원해야... 관리자 64440 2015.07.23
176 서울대 자연대 세계 10위권 수준 대학 될 것... 관리자 62688 2015.07.23
175 [단독] 무감독 시험 이어 학생이 주인인 '거꾸로 수업'... 관리자 52513 2015.07.23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