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과학대학 홈페이지 주소 변경] science.snu.ac.kr

2월 6일(토) 18시부터 YouTube로 온라인 생중계

 

참여 등록!! (바로가기)

 

닫 기

언론 속 자연대 (전체보기)

제목 [연구] 이성근 교수 연구팀, 지구 내부 맨틀에서 형성된 배아 상태(embryonic) 현무암질 마그마의 원자구조 및 엔트로피 규명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0.08.31 조회수 66929

지구 내부 맨틀에서 형성된 배아 상태(embryonic) 현무암질 마그마의 원자구조 및 엔트로피 규명

 

 

[연구 논문 보기]  https://www.pnas.org/content/early/2020/08/21/2014519117

 

 

논문제목 : "Configurational Entropy of Basaltic Melts in Earth's Mantle“

 

학술지: 미국 국립과학원회보 (PNAS, Proceedings of National Academy of Sciences of the United States of America)

 

저자 : 서울대학교 지구환경과학부  이성근(Lee, Sung Keun)교수 (제1/교신저자), 박선영 연구원, 이아침 연구원

미국 미네소타 대학교(University of Minnesota) 제드 모센펠더(Jed Mosenfelder) 박사

미국 캘리포니아 공과대학 (California Institute of Technology) 폴 아시모프(Paul Asimow) 박사

 

 

[연구결과 요약]

이성근 교수 연구팀은 지표에서부터 지구 상부맨틀의 암석이 최초로 녹는 약 150 km까지의 압력에 해당하는 5만기압의 압력에서 현무암질 용융체의 원자 구조를 최초로 보고하였습니다. 또한 150km의 형성 깊이에서부터 용승하는 비정질 마그마의 구조를 거슬러 올라가 초기 상태의 마그마 용융체 (embryonic basaltic melts)의 진화과정을 규명하였습니다.

 

 
 
[그림 설명]

 

[그림] 압력의 변화 따른 마그마 용융체 얼게의 얽힘 변화. 고압환경에서의 얽혀있는 용융체(오른쪽)가 상승하여 압력이 감소하면, 얼게가 풀리는 것(왼쪽)을 보여줍니다. 이러한 얼게의 얽힘정도의 변화는 일상생활에서 흔히 접하는 꽈배기나 DNA의 사슬에서 보여주는 구조와 유사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notice [행사] 서울대 자연과학대학, 랜선 과학 콘서트(28회 ... 관리자 59 2021.01.26
notice [소식] 이준호 학장, 안광석 교수 - 최종현학술원 코로... 관리자 5466 2021.01.13
notice [연구] 김빛내리 교수, 김종서 교수 공동연구팀, 코로... 관리자 5218 2021.01.13
notice [연구] 임요한 교수, 장원철 교수 연구팀-집회 참가인... 관리자 5377 2021.01.13
notice [연구] 정해진 교수 연구팀, "광합성·먹이섭취 동시에... 관리자 6142 2021.01.11
notice [연구] 박승범 교수팀, 퇴행성 뇌신경 질환 치료의 새... 관리자 9832 2020.12.22
notice [연구] 전헌수 교수팀, 마스크가 필요 없는 디지털 노... 관리자 10155 2020.12.21
notice [연구] 박건식 교수팀, 지문의 그립 동작에서의 역할 ... 관리자 12660 2020.12.04
notice [칼럼] 안광석 교수, 감염병 위기 키우는 지구온난화... 관리자 12823 2020.12.03
184 [단독] 서울대 '시민과학센터' 탄생…과학대중화 이끈... 관리자 67750 2015.08.20
183 고창서 서울대 학생들과 함께한 '여름과학캠프' 호응... 관리자 64761 2015.08.10
182 서울대 자연대, 전략분야 키워야 세계 10위 도약... 관리자 71597 2015.07.24
181 일류 연구실 갖춘 서울대, 포닥으로 인재 유출 막아야... 관리자 70854 2015.07.24
180 유전자 가위로 세포 교정..혈우병 완치길 열었다... 관리자 62318 2015.07.24
179 <충청일보>서울대 자연대 세계 10위권 수준 대학 될 것... 관리자 64198 2015.07.23
178 서울대 자연대 세계 10위권 수준 대학 될 것... 관리자 66629 2015.07.23
177 서울대 자연대 평가단 "5~10년 안에 인적자원 충원해야... 관리자 64906 2015.07.23
176 서울대 자연대 세계 10위권 수준 대학 될 것... 관리자 63163 2015.07.23
175 [단독] 무감독 시험 이어 학생이 주인인 '거꾸로 수업'... 관리자 52931 2015.07.23
174 서울대 자연대, 전공 불문 '융합과학' 과목 신설한다.... 관리자 63051 2015.07.23
173 서울대 커닝 사태 원인은 과도한 경쟁, 모두가 승리자 ... 관리자 62480 2015.07.22
172 [단독]서울대 자연대, 외국 석학 주도 독자평가 시행... 관리자 64315 2015.07.22
171 서울대 자연대, 22~24일 '자연과학 체험캠프' 개최... 관리자 62364 2015.07.22
170 서울대 자연대, 제7회 자연과학체험캠프 개최... 관리자 59136 2015.07.22
169 서울대 자연대, '무감독 시험'으로 커닝사태 정면 대응... 관리자 59013 2015.07.21
168 서울대 자연대 '무감독 시험' 성공을 기원한다... 관리자 59007 2015.07.20
167 화학부 김진수 교수, 지방줄인 수퍼돼지의 탄생... 관리자 52697 2015.07.02
166 지구환경과학부 허창회 교수,올해 '볼라벤'만큼 센 태... 관리자 49573 2015.06.22
165 물리천문학부 박윤 교수, 0.3나노미터 그래핀 활용 발... 관리자 55004 2015.06.1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