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과학대학 홈페이지 주소 변경] science.snu.ac.kr
제목 [뉴스레터를 다시 시작하면서] 기획부학장 장원철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03.12 조회수 2689

 

# 뉴스레터를 다시 시작하며..

2년전 야심차게 시작되었던 자연과학 e-뉴스레터가 약 15개월간 중단되었다가 다시 발간을 하게 되었습니다.

 

 

지금, 저는 다른 교수들, 학생들처럼 너무나 빠르게 지나가 버린 겨울 방학을 아쉬워하며 연구실에서 밀린 일을 하다 잠깐 시간을 내서 이 글을 쓰고 있습니다.

 

이번 학기는 오랜만에 신입생 교양과목 강의를 맡게 되었습니다. 신입생들의 초롱초롱한 눈망울을 보며 젊음을 느낄 수 있는 것은 대학교수만의 특권인 것 같습니다. 하지만 대학교수에게 주어진 전문가로서 직함이 도전받고 있는 현실은 꼭 요즘만의 현상이 아니겠지만 “검색엔진”으로 무장한 유사전문가의 도전은 새삼 전문가로서 과학자의 역할을 대해 다시 생각하게 됩니다.

 

미국에서는 1990년대 센서스 결과의 보정에 관한 뜨거운 논쟁이 있었습니다. 인구의 상당부분은 차지하는 minority에 관한 센서스 결과가 정확하지 않기 때문에 통계적 방법을 이용해서 보정하자는 주장과 보정할 경우 더 심각한 문제가 생기기 때문에 그대로 사용하자는 의견이 팽팽히 맞섰는데 보정을 할 경우 minority 숫자가 증가할 것으로 생각했기 때문에 민주당은 당연히 보정하자는 주장에 동조했고 공화당은 같은 이유로 반대편에 섰습니다. 이 문제는 미 대법원까지 올라갔고 공화당과 민주당은 해당 분야의 저명한 교수들을 전문가로 법정에 초빙했습니다. 여기서 공화당 초청 전문가인 교수가 "본인은 민주당을 지지하며, 학문적 견해에 대해서는 정파를 초월해서 자기 소신을 밝혀야 한다."고 이야기한 것이 인상이 깊었습니다. 어쩌면 전문가로서 인정받을 수 있는 길을 제시한 사례가 아닐까 생각해 보았습니다.

 

2003년까지 인류가 만들어 낸 자료의 크기가 5 exabytes정도인데 요즘은 이틀에 한번꼴로 이 정도 자료가 쏟아지고 뉴욕타임즈가 하루에 싣는 정보의 양이 17세기 영국의 평범한 사람이 평생 소비하는 정보의 양과 비슷하다고 합니다. 이러한 정보 과잉의 시대에 우리에게 요구되는 것은 “건초더미에서 바늘 찾기”와 같이 정보의 바다에서 길을 비쳐주는 등대와 같은 전문가의 역할이 아닐까 싶습니다.

 

노벨화학상과 평화상을 수상했던 라이너스 폴링이 비타민 C 과다복용에 대한 근거 없는 주장을 펼친 것처럼 어쩌면 우리는 서로의 영역에 대해서는 유사전문가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자연과학대학의 교수들은 소통과 협력을 기반으로 다양한 학제간의 연구를 통하여 새로운 분야를 개척해 나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지난주 강의에서 리차드 파인만 교수가 어떻게 상원청문회에서 챌린저호의 폭발원인을 간단한 실험을 통해서 설명했는지 알려줄 때 눈을 반짝이던 학생들이 생각납니다. 이러한 호기심이 자연과학을 새로운 융합학문시대의 주역으로 성장하게 만들고 있는 것 같습니다.

더나아가 교수 한명 한명이 학생들이 길을 잃지 않고 새로운 분야의 주인공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길을 밝혀주는 등대가 되어주기를 기원합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notice [신임교수 인터뷰] 통계학과 박준용 교수님(고차원 통계적 가설검정과 추... 관리자 912 2020.05.22
notice [신임교수 인터뷰] 화학부 이윤호 교수님(무기 분자 변환 연구)을 소개합... 관리자 969 2020.05.13
notice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최명환 교수님(신경광학 연구)을 소개합니... 관리자 1064 2020.05.11
notice [신임교수 인터뷰] 수리과학부 류경석 교수님(Applied Mathematics)을 소... 관리자 1145 2020.05.11
notice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마틴 스타이네거 교수님(생물정보학 연구)... 관리자 1105 2020.05.11
notice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현유봉 교수님(식물시스템진화 연구)을 소... 관리자 1034 2020.05.11
35 [신임교수 인터뷰] 지구환경과학부 황청연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2788 2019.10.28
34 [신임교수 인터뷰] 물리·천문학부 최현용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3561 2019.10.28
33 [신임교수 인터뷰] 물리·천문학부 백용주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5000 2019.10.28
32 [교수] 2019년 9월 정년퇴직, 신규임용 안내 관리자 2321 2019.10.28
31 [학부모 초청행사] 결과 보고 및 학장 감사인사 관리자 4243 2019.04.15
30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정충원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4884 2019.03.26
29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장혜식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8684 2019.03.26
28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황대희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5339 2019.03.26
27 [신임교수 인터뷰] 수리과학부 김도형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5410 2019.03.26
26 [신임교수 인터뷰] 지구환경과학부 우주선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4448 2019.03.26
25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김형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4807 2019.03.26
24 [교수] 2019년 3월 정년퇴직, 명예퇴직, 신규임용 소개 관리자 4815 2019.03.26
23 [인터뷰] CASP에서 만난 인공지능과 남북한의 구조생물학... 관리자 3471 2019.03.25
22 [신임교수 인터뷰] 지구환경과학부 김정훈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5178 2018.10.05
21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이유리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7215 2018.10.05
20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박주홍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4260 2018.10.05
19 [신임교수 인터뷰] 생명과학부 노성훈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3680 2018.10.05
18 [신임교수 인터뷰] 화학부 서필준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4506 2018.10.05
17 [신임교수 인터뷰] 물리천문학부 장준호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4278 2018.10.05
16 [신임교수 인터뷰] 통계학과 정성규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3904 2018.10.05
15 [신임교수 인터뷰] 수리과학부 서의린 교수님을 소개합니다.... 관리자 5062 2018.10.05
14 [2018년도] 퇴직, 신규임용 교수 관리자 3816 2018.10.05
13 [3분기] 수상 및 선정 관리자 3281 2018.10.04
12 [2018년도 2분기] 수상 - 강봉균 교수 '대한민국 최고과학기술인상' 외... 관리자 2689 2018.06.28
11 [자연과학대학 신임 부학장 소개 ] 관리자 3384 2018.06.28
10 [홍보기자단 기획취재] 자연과학대학장 이준호 교수님을 만나다!!... 관리자 3499 2018.06.28
9 [뉴스레터를 다시 시작하면서] 기획부학장 장원철 관리자 2689 2018.03.12
8 2018년 정년퇴임 교수, 신규임용 교수 안내 관리자 6378 2018.03.10
7 [2017년도 4분기] 수상 최정미 2818 2018.02.27
6 [제 19회 관정동물학상 수상] 생명과학부 김원 교수 관리자 3600 2017.07.23
<<<1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