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과학대학 홈페이지 주소 변경] science.snu.ac.kr

언론 속 자연대 (전체보기)

제목 [소식] 서울대 자연대 대학원생 90% “교내 신속PCR검사 참여하겠다”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1.03.11 조회수 10189

 

서울대학교 주기적 신속 분자진단 검사 시범사업을 위한 설문조사 결과 배포

- 서울대 자연대 대학원생 90% “교내 신속PCR검사 참여하겠다” -
 

[관련 기사보기]

 

[보도자료 보기]

서울대학교는 신속 코로나19 분자진단 검사 도입을 위한 시범사업 추진을 위해 비인두도말과 타액을 이용한 주기적 신속 분자진단 검사를 준비하고 있다.

 

주기적 신속 분자진단 검사 시범사업 시행의 범위는 자연과학대학 건물에 주기적으로 출입하는 행정 및 연구 인력 중 자발적으로 검사에 동의하는 자를 대상으로 한다. 이러한 준비의 일환으로 자연과학대학에서는 실험 연구 대학원생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하였다.

 

이번 설문 조사는

- 본 사업의 취지에 대해 대학원생들이 얼마나 이해하고 공감하고 있는지

- 본 사업에 자발적으로 참여할 의향이 있는지

- 참여한다면 검체 채취 방법에 대한 선호도가 있는지

- 참여하지 않는다면 어떠한 이유로 참여하지 않는지

- 사업 시행에 있어 고려해야 할 사항 또는 건의사항은 없는지를 파악하기 위해

아래와 같은 내용으로 설문이 이루어졌다.

 

===============================================================

가. 설문 대상: 서울대학교 자연과학대학 대학원생 212명

 

나. 설문 조사 기간: 2021. 3. 5.(금) ~ 3. 10.(수)

 

[설문지]

 

1. 신속 분자진단 검사의 개념이 이해가 간다
  1) 예 2) 아니요

 

2. 예방에 도움이 될 것이다

  1) 예 2) 아니요 3) 잘 모르겠다

 

3. 선호하는 방법?

  1) 타액 검사 2) 비인두도말 검사 3) 선호도 없음

 

4. 자발적 참여 의향?

  1) 예 2) 아니요 3) 조건부 4) 잘 모르겠다

 

5. 참여하지 않는 이유? (복수 응답 가능)

  1) 바쁘고 번거로움 2) 감염 의심시만 참여 3) 오판의 확률(위음성, 위양성)
  4) 검사할 시 밀집 등에 의한 감염 5) 효과적이지 않을 것이라 생각

 

6. 기타 고려할 사안? (주관식 응답)

===============================================================

 

설문조사 결과 설문 참여 학생들의 90% 이상이 본 사업에 자발적으로 참여할 의향이 있으며 참여시 검체 채취방법으로 타액검사를 선호한다고 답한 학생이 60% 이상 이었다. 또한 약 82%의 학생이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응답하였다.

 

[설문 상세 응답]

 

 

 


 

 
서울대학교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주기적 신속 검사를 통해 코로나 19 양성 여부를 빠르고 쉽게 확인함으로써 안전한 환경에서 연구와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모범적인 교육환경을 조성하고자 한다.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notice [연구] 채종철 교수팀, 태양흑점에서 알펜파 검출... 관리자 204 2021.06.18
notice [연구] 박제근 교수팀, 원자층 두께 다강성 '반데르발... 관리자 1202 2021.06.15
notice [기고] 남성현 교수, 바닷속 문어가 준 삶의 치유... 관리자 1454 2021.06.14
notice [연구] 안진호 교수팀, 빙하기-간빙기 남극 온도변화 ... 관리자 3320 2021.06.07
230 '2016 국가R&D 우수성과 100' 최우수성과 강봉균교수 ... 최정미 67035 2016.08.22
229 노벨상 프로젝트, 90% 실패해도 도전적·창의적 과제 ... 최정미 61484 2016.08.17
228 IBS, 전자도핑으로 철 화합물 초전도체 성능 개선 (물... 최정미 60865 2016.08.16
227 고교생 진로 탐색 돕는 대학 체험캠프 활기... 최정미 80218 2016.08.16
226 신경과학자들이 말하는, “기억이란 ___이다”... 최정미 75782 2016.08.11
225 '호기심 가득' 서울대 자연과학 체험캠프 최정미 74694 2016.08.05
224 서울대, 고교생 대상 ‘자연과학 체험캠프’ 개최... 최정미 73117 2016.08.04
223 고창군, 서울대 자연과학대 과학캠프 수강생 모집... 최정미 69438 2016.07.26
222 [SPARC] 공부하는 CEO, 딱딱해 보이는 과학에 인문학 ... 최정미 71788 2016.07.08
221 김영희 서울대 교수, "울산 규모 5.0 지진, 지각변동 ... 최정미 61985 2016.07.08
220 천랩(천종식 교수), 장내 미생물로 아토피, 자폐증까지... 최정미 59687 2016.07.08
219 서울대학교, '제8회 자연과학 체험캠프' 개최... 최정미 70348 2016.06.21
218 천종식 교수 "BT· IT, 두개의 두뇌로 인류 건강의 '네... 최정미 61369 2016.06.09
217 김빛내리 교수, 유전자 변이 질병 치료 실마리 찾았다... 최정미 58024 2016.06.08
216 우종학 교수 '과학자와 신학자의 대담' 포럼... 최정미 59268 2016.06.08
215 IP&Science 사업부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연구자... 최정미 62382 2016.06.08
214 우종학 교수 "한국교회 '젊은 지구 창조론' 벗어나야"... 최정미 61563 2016.05.31
213 '유전자 가위' 특허전쟁중인데 한국은 규제가 기술발전... 최정미 58556 2016.05.20
212 '갤럭시폰 암호' 수학자와 함께 개발한다 최정미 64183 2016.04.28
211 서울대, 수학천재 오셔와 딥러닝 연구 최정미 63273 2016.04.21
210 [해외석학평가관련] 모험하라, 서울대 자연대도 10년 ... 전지인 78320 2016.03.30
209 산업수학센터개소-수학에 눈 뜬 기업들, 신산업 찾아 ... 최정미 64584 2016.03.23
208 [해외석학평가관련]모험하라, 서울대자연대도 10년 밀... 최정미 75185 2016.03.18
207 [기고(생명과학부 김선영 교수)]서울대 연구 경쟁력, ... 최정미 80967 2016.03.14
206 [해외석학평가]세계 석학들 "서울大, '따라하기 과학'... 최정미 74699 2016.03.09
205 생명과학부 브루스 월드만 교수팀-청개구리 울음소리에... 관리자 65968 2016.03.08
204 SPARC- 과학을 쉽고 친근하게 … 인문학 접목시킨 수업... 관리자 76116 2016.02.23
203 현재와 미래 과학자들 만남의 장 '자연과학 공개강연'... 관리자 76398 2016.02.23
202 생명과학부 백성희 교수 연구팀, 암 발생-전이 새로운 ... 관리자 65102 2016.02.15
201 천문학전공 우종학교수 연구팀- 낮에 별 보는 과학자들... 관리자 62823 2016.02.11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