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과학대학 홈페이지 주소 변경] science.snu.ac.kr

언론 속 자연대 (전체보기)

제목 [소식] 서울대 자연대 대학원생 90% “교내 신속PCR검사 참여하겠다”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1.03.11 조회수 10182

 

서울대학교 주기적 신속 분자진단 검사 시범사업을 위한 설문조사 결과 배포

- 서울대 자연대 대학원생 90% “교내 신속PCR검사 참여하겠다” -
 

[관련 기사보기]

 

[보도자료 보기]

서울대학교는 신속 코로나19 분자진단 검사 도입을 위한 시범사업 추진을 위해 비인두도말과 타액을 이용한 주기적 신속 분자진단 검사를 준비하고 있다.

 

주기적 신속 분자진단 검사 시범사업 시행의 범위는 자연과학대학 건물에 주기적으로 출입하는 행정 및 연구 인력 중 자발적으로 검사에 동의하는 자를 대상으로 한다. 이러한 준비의 일환으로 자연과학대학에서는 실험 연구 대학원생들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하였다.

 

이번 설문 조사는

- 본 사업의 취지에 대해 대학원생들이 얼마나 이해하고 공감하고 있는지

- 본 사업에 자발적으로 참여할 의향이 있는지

- 참여한다면 검체 채취 방법에 대한 선호도가 있는지

- 참여하지 않는다면 어떠한 이유로 참여하지 않는지

- 사업 시행에 있어 고려해야 할 사항 또는 건의사항은 없는지를 파악하기 위해

아래와 같은 내용으로 설문이 이루어졌다.

 

===============================================================

가. 설문 대상: 서울대학교 자연과학대학 대학원생 212명

 

나. 설문 조사 기간: 2021. 3. 5.(금) ~ 3. 10.(수)

 

[설문지]

 

1. 신속 분자진단 검사의 개념이 이해가 간다
  1) 예 2) 아니요

 

2. 예방에 도움이 될 것이다

  1) 예 2) 아니요 3) 잘 모르겠다

 

3. 선호하는 방법?

  1) 타액 검사 2) 비인두도말 검사 3) 선호도 없음

 

4. 자발적 참여 의향?

  1) 예 2) 아니요 3) 조건부 4) 잘 모르겠다

 

5. 참여하지 않는 이유? (복수 응답 가능)

  1) 바쁘고 번거로움 2) 감염 의심시만 참여 3) 오판의 확률(위음성, 위양성)
  4) 검사할 시 밀집 등에 의한 감염 5) 효과적이지 않을 것이라 생각

 

6. 기타 고려할 사안? (주관식 응답)

===============================================================

 

설문조사 결과 설문 참여 학생들의 90% 이상이 본 사업에 자발적으로 참여할 의향이 있으며 참여시 검체 채취방법으로 타액검사를 선호한다고 답한 학생이 60% 이상 이었다. 또한 약 82%의 학생이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응답하였다.

 

[설문 상세 응답]

 

 

 


 

 
서울대학교는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주기적 신속 검사를 통해 코로나 19 양성 여부를 빠르고 쉽게 확인함으로써 안전한 환경에서 연구와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모범적인 교육환경을 조성하고자 한다.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 등록일
notice [연구] 채종철 교수팀, 태양흑점에서 알펜파 검출... 관리자 203 2021.06.18
notice [연구] 박제근 교수팀, 원자층 두께 다강성 '반데르발... 관리자 1194 2021.06.15
notice [기고] 남성현 교수, 바닷속 문어가 준 삶의 치유... 관리자 1441 2021.06.14
notice [연구] 안진호 교수팀, 빙하기-간빙기 남극 온도변화 ... 관리자 3309 2021.06.07
260 [수상]정해진 교수, 국제원생생물학회 '올해의 논문상'... 최정미 56931 2017.04.19
259 [수상] 석영재교수 미생물학회 학술대상 수상... 최정미 54796 2017.04.18
258 [연구]독도는 해양무척추동물의 ‘천국’... 최정미 53358 2017.04.14
257 [연구]김성연 교수 ‘노벨상 펀드(HFSP)’ 지원받아... 최정미 80444 2017.03.20
256 [수상]물리학부 김수봉 교수, 입자물리학 최고 권위상 ... 최정미 77495 2017.03.02
255 [자연대] 신입생 200여명 글쓰기 능력 평가 시범 실시... 최정미 87611 2017.02.23
254 [김진수 교수 연구팀]눈 멀게 하는 DNA 유전자 가위로 ... 최정미 75121 2017.02.23
253 [자연대] 학문 정직성 지키자 최정미 90968 2017.02.16
252 [출간] 과학하는 여자들/ 김빛내리 교수 저... 최정미 68511 2017.01.31
251 [수상]1월 과학기술인상에 박태성 서울대 교수... 최정미 69572 2017.01.25
250 [수상] 한국과학상 박제근 교수 선정 최정미 70664 2017.01.11
249 [자연과학대학]서울대 '과학자의 꿈과 도전' 공개강연... 최정미 85205 2017.01.03
248 [박혜윤 교수팀]기억의 비밀을 푼다…국내 연구진의 담... 최정미 65291 2017.01.02
247 [4분기] 자연과학대학 연구성과 모음 관리자 86733 2016.12.30
246 [생명과학분야] 신희재 박사, [지구환경과학분야] 김민... 관리자 86257 2016.12.30
245 [신용일교수, 최태림교수, 김영희교수] 한국을 빛낼 젊... 최정미 89855 2016.12.22
244 [김빛내리 연구팀]암 비밀 풀 'miRNA 생성과정' 연구, ... 최정미 75179 2016.12.19
243 [김빛내리 교수] 한국과학기자협회 선정 '올해의 과학... 최정미 75330 2016.11.24
242 [박충모 교수팀]뿌리는 '식물의 브레인'…서울대, 땅속... 최정미 74029 2016.11.03
241 [김성근 교수팀]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작동 방식…... 최정미 64344 2016.11.03
240 [박승범 교수팀] '단백질 간 상호작용 조절' 신약후보... 최정미 69786 2016.10.28
239 김성근 학장 "질문 통해 답보다 '문제' 찾는 토양만들... 최정미 82558 2016.10.21
238 [박제근교수] 신비한 초정밀 금속 `인바`…100년간 못 ... 최정미 67083 2016.10.21
237 맹목적 '정답찾기' 벗어나 노벨상 토양 만든다…서울대... 최정미 79905 2016.10.18
236 노벨상에 근접한 학자’ 언급하는데, 내가 보기엔 없다... 최정미 77322 2016.10.18
235 한국 기초과학 연구자들이 뽑은 노벨상 후보 1위는 김... 최정미 65705 2016.09.27
234 '화장실 비상벨' 서울대 성폭행 막았다 최정미 77850 2016.09.23
233 서울대에 둥지 튼 노벨화학상 美 그럽스 교수... 최정미 70783 2016.09.20
232 왕성한 성호르몬이 근육 키운다(공영윤 교수 연구팀)... 최정미 66985 2016.09.01
231 암 치료에 필수 ‘세포의 자가포식작용 조절 신호’ 규... 최정미 63717 2016.08.22
TOP▲